저에게는 가장 큰 터닝 포인트였어요.
하나님이 저를 통해서 하고자 하는 일을 늘 물으면서 하나님의 계획대로 살아갔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을 가장 많이 했어요.

– 김연선 성도의 신앙 고백 중에서-